매도할 신이 없는 인간

댓글 1개

우리는 신을 매도할 수많은 이유를 이미 찾아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일본인은 일삼아 신을 매도할 만큼 전능하신 신을 믿고 있지 않다.
아쿠타카와 류노스케, 《난쟁이의 독백侏儒の言葉》

일본학이나 일본인론에 대해 아는 건 없지만 이 문장으로 떠오른 것이 있다. 전능한 신을 매도하므로 인간은 주체성을 갖게 되는데, 다시 말하면 외부의 존재를 대적하며 스스로를 키워나가는게 인간인데 이런 존재가 없는 일본인에게서 다른 나라 사람들보다 강한 수동성을 느낄 수 있는 것 아닐까?
기독교의 세례를 받은 서양보다 더 인본주의적이었던 동양권이 오히려 인간의 주체성은 서양보다 덜한데(아니면 덜 갖게 됐는데) 그런 동양 안에서 특히 수동적인 — 혹은 시스템적인 일본인의 속성은 이런 것에서 비롯되지 않았을까? 중화권은 욕할 하늘이라도 있었는데 일본은….

댓글 1개

  1. …이 글 덕분에 방금 적절한 졸업논문 주제 후보를 생각해낼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