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을 만드는 건 내 취미 중 하나다.

댓글 남기기

오늘은 책 목록을 짜는 날. 아이폰-아이패드의 앱인 iReaditNow에 모아둔 책들과 알라딘 보관함에 모아둔 책들을 정리하고 있다. 크게 나누면 앱에는 빌려볼 책을, 알라딘에는 살 책을 담는 것으로 나누고 있다.

iReaditNow엔 책장기능이 있어서 도서관에 있는 책들은 각 도서관의 이름을 붙인 책장에 담아두고 있다. 아이폰의 앱은 아직 업데이트가 안돼서 이걸 볼 수 없다는 것이 문제이긴 하다. 매번 아이패드 에어를 꺼낼 수도 없고. 이럴 땐 미니로 살걸 그랬나 싶기도 하고.

알라딘 보관함은 언젠가 구매할 책들을 담아두고 있었다. 하지만 지금 보니 일단 맘에 든 책들을 담아둔 꼴이 돼있다. 블로그처럼 생긴 알라딘 서재란 곳에 가보면 마이리스트 기능이 있어서 거길 어떻게 활용해볼까 고민이 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