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넓고 얕은 지식’을 원하는, 뭐든지 ‘그런 거 같’은 사람들

댓글 남기기

‘지대넓얕’이 소비되고 말 끝마다 ‘그런 거 같다’고 하는 것이 함께하는 건 우연일까?

단편적인 지식의 하이퍼링크를 따라가고는 아는 것이 많아 보이게 되어 좋아하는 사람들, 어디선가 불러온 지식을 그대로 읊는 모습들. 다른 이의 생각을 그대로 받아들이는 것을 ‘공감’으로 여기면서 자신의 생각에마저 주체성을 잃고 ‘그런거 같’아 보인다고 하는 말들.

앞의 것은 사회적 동물이 갖는 기초적인 욕구겠지만 뒤의 것은 정말로 보고 싶지 않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