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Password 7 윈도우판 베타 버전을 쓴다.

댓글 남기기

비밀번호 관리 프로그램인 1Password를 거의 3년 전쯤부터 사용해오고 있다. PC와 아이폰, 아이패드를 사용하니 윈도우판과 iOS판 두개를 구매했었다. 음, 지금 iOS 앱 자체는 무료인 듯한데 그때도 지금과 같았는지는 모르겠다. 하지만 윈도우판을 사용하는게 썩 좋은 경험은 못되었는데, 이전부터 다른 운영체제들에 비해 지원이 늦었던데다가 구독 방식이 도입되면서 그쪽에 지원이 우선시되어, 윈도우판 구매사용자는 버전 4에 머물러있는 프로그램을 쓸 수 밖에 없었기 때문이다.

그래도 1Password 7이 나오면 구매사용자들을 위해서도 많은 지원이 있을 것이라고 해서 기다리고 있었다. 중간에 기다리다 지쳐서 구독 방식으로 넘어갈까, 맥을 구매할까(이건 좀 많이 나간 경우) 하며 별 생각을 다 했는데 지난달에 드디어 직접 사용해볼 수 있는 베타판이 공개됐다.

새 버전은 기존 버전에 비해 훨씬 깔끔해졌다. 이 부분이 새 버전을 기대하게 만든 가장 큰 이유였다. 그도 그럴것이 윈도우에서 쓰고 있던 버전은 2014년에 처음 나온 버전이다. 7 베타를 쓰다가 기존 버전을 다시 켜보니 오우 이걸 어떻게 써왔나 싶다.

전에 쓰던 대로 사이트에 들어가 자동입력을 사용하니 새로운 창이 뜬다. 1Password Mini라 이름 붙은 이 창은 이전까지 자동입력 Ctrl + \을 누르면 뜨던 컨텍스트 메뉴를 대체하는 새로운 메뉴다. 자동입력이 아니더라도 Ctrl + Alt + \를 통해 불러올 수 있다. 처음엔 거추장스러웠는데 사용하다보니 Mini라는 새로운 창이 추가된 것이라 익숙해지는데 어려움은 없었다. Alt와 숫자키를 이용해 왼쪽 메뉴들도 쉽게 오갈 수 있어 검색와 브라우징에 불편함이 없었다.

다만 새 버전에는 자동 입력이 되는 위치를 특정 앱으로 해놓을 수가 없는 점이 아쉽다. 꼭 비밀번호를 요구하는 카카오톡 등을 사용할 때 1Password를 통해 키보드만으로 간편히 입력할 수 있었으나, 지금은 오른버튼 사용을 위해 마우스를 쓸 수 밖에 없게 되었다. 어려운 것은 아니지만 스텝이 늘어나 번거로와진 것은 사실이다. (추후 업데이트로 바뀔 수 있다)

마지막으로, 가장 중요한 것인 가격이다. 4에서 7로 올라오는지라 무료는 아니고 64.99 달러에 구매가 가능할 것이라고 한다 (아직 구매가 가능하지는 않다). 베타 버전을 쓰고 있다보면 프로그램 상에서 39.99 달러에 구입할 수 있게 될 것이라라고 한다.